KBS 뉴스

#미국 의 진보성향 온라인 매체 #살롱 #SALON  이 27일 하루를 #트럼프 없는 화요일 #Trump_free_Tuesday  을 선언했습니다.

tweet picture

Further articles on the same subject

Logo alert
Add to feed Create your own feed

Loading
Loading

News

한동훈 장관의 장녀와 처조카를 비롯해 14명의 학생들로 구성된 '허위 스펙 네트워크'가 뉴스타파 취재 결과 드러났습니다. 특권층 자녀들의 편법적인 스펙 쌓기 실태, 오늘 저녁 8시 <주간 뉴스타파>에서 집중 분석합니다.

도쿄 낮 기온 36.4도...147년 만에 6월 최고 기온 #KBS  #KBS 뉴스

사전 통보해달라 했는데...北 황강댐 수문 개방에 통일부 "유감"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는 오늘 오후 5시쯤 서울 지하철 4호선 신용산역에서 지하철을 타고 사당역 등으로 이동하는 방식의 시위를 진행합니다.

“청소 인수인계를 했던 전임자가 ‘책상 위 거울은 항상 특정 위치에 있어야 한다’는 등 구체적인 유의점들을 알려줬다.”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가 조교에게 개인 연구실 청소를 시키는 등 ‘갑질’을 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성남시의 한 공무원은 “인수위원장 직인까지 찍힌 공문은 애초 기안자부터 4~5명의 손을 거치는데, 이런 실수가 나올 수 없다. 해명을 보면서 인수위의 도덕성을 의심하게 됐다”고 했다.

내년도 최저임금은 시간당 9620원이다. 주 40시간을 꼬박 일하면 월 201만580원을 받는다. 최저임금 수준의 급여를 받는 노동자들은 이 정도 인상 폭으로 ‘3고(고물가·고금리·고유가)’를 감당할 수 있을지 걱정했다.

반 클라이번 콩쿠르에서 바흐를 연주하고 한참 침묵하다가 스크랴빈으로 넘어간 이유가 있느냐고 물었다. 임윤찬은 “바흐에게 영혼을 바치는 기분으로 연주했다. 그렇게 연주하고 바로 스크랴빈으로 넘어가기 힘들어 시간을 뒀다”고 답했다.

수원 권선구 중고차 매매단지 침수…차량 100여 대 피해 #KBS  #KBS 뉴스

30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5분쯤 경기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의 한 공동주택 신축 공사장에서 A씨(67세)가 폭 20m, 깊이 2.5~3m 가량의 물웅덩이에 빠져 숨졌다.

Loading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