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뉴스

한글날 연휴 ‘요란한 비’…내일(7일) 새벽 동해안 또 ‘폭우’ #KBS  #KBS 뉴스

Further articles on the same subject

Logo alert
Add to feed Create your own feed

Loading
Loading

News

한국영상기자협회가 윤석열 대통령 뉴욕 순방 중 비속어 영상을 취재·보도한 대통령실 영상기자단에게 '뉴스특종상'을 수여했다.

박지원 전 국정원장은 "그 전에 여러가지 탈법, 위법행위로 인해서 사법조치를 당하고 인사 불이익을 당한 경우는 있었지만 이렇게 일괄적으로, 어떤 비리도 없는 직원들을, 27명의 1급 부서장이 거의 4~5개월간 대리인 체제로 가면 이 나라 안보 공백"이라고 답답해했다.

대통령실이 대통령 관저 이전 과정에서 윤석열 대통령 부부와 친분이 있는 역술인으로 알려진 ‘천공’이 관여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김종대 전 정의당 의원과 방송인 김어준씨를 고발하기로 했습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국민의힘이 민주노총 화물연대 파업을 ‘종북세력과의 연대’ ‘체제전복 시도’로 몰아가며 노골적인 색깔론 공세를 펼쳤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북한의 핵 위협과 마찬가지”라는 말까지 쏟아내며 ‘국가안보 위협’에 견주자, 보조를 맞추는 모양샙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절기 대설인 내일(7일)은 서울의 한낮 기온 7도, 부산이 12도로 추위가 한풀 꺾이겠습니다.

또 "2·3급은 허리"라며 "심각한 안보 공백이 온다. 진짜 이건 이럴 수 없다"고 덧붙였다.

레고랜드 사태의 불똥이 한국전력으로 튀었다. 금융 당국은 한전이 채권을 발행하지 않기를 바란다. 정치권은 채권 발행 한도를 늘려주려 한다. 이래서는 채권시장의 신뢰가 회복될 리 없다. 📝이관휘 (서울대 경영학과 교수)

월드컵 16강 진출에 성공한 축구 대표팀이 이르면 8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윤석열 대통령과 점심식사를 함께 할 것으로 보입니다.

더불어민주당은 화물연대 파업 해결을 위한 중재안으로 '안전운임제 일몰제 3년 연장, 적용품목 3개 확대'를 제안했습니다.

'윤 대통령 비속어 영상', 한국영상기자협회 특종상 수상 #윤석열 #비속어 신상호 기자

Loading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