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News >
  2. 시사IN News Magazine >
  3. 1980년대 진도 가족간첩단 조작 사건의 피해 가족은 2009년 재심으로 무죄판결을 받았지만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다시 이들 가슴에 대못을 박는 판결이 내려졌다. “대법원은 국가 범죄의 최종 완성처” ■ 끝까지 기록하겠습니다
1980년대 진도 가족간첩단 조작 사건의 피해 가족은 2009년 재심으로 무죄판결을 받았지만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다시 이들 가슴에 대못을 박는 판결이 내려졌다.

“대법원은 국가 범죄의 최종 완성처”
https://t.co/Yb5yNLKBTJ

■ 끝까지 기록하겠습니다 https://t.co/JShS7VA1xQ
1980년대 진도 가족간첩단 조작 사건의 피해 가족은 2009년 재심으로 무죄판결을 받았지만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다시 이들 가슴에 대못을 박는 판결이 내려졌다.

“대법원은 국가 범죄의 최종 완성처”
https://t.co/Yb5yNLKBTJ

■ 끝까지 기록하겠습니다  https://t.co/JShS7VA1xQ

Comments

Related topics

Total(1) => 0.022427797317505 f_f_QM(1) => 0.0010299682617188 f_u_GN(1) => 0.0024600028991699 f_f_dT(11) => 0.0049481391906738 f_f_pTL(1) => 0.00296211242675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