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 Trending now

경향신문

대체 얼마나 거절해야 피해자로 인정받을 수 있는 걸까. 의구심이 남는 현실에서는 아동 성범죄에 대한 처벌 강화가 이뤄져야 예방 교육 역시 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지적이다.

Further articles on the same subject

Logo alert
Add to feed Create your own feed

Loading
Loading

News

무정차 통과가 시행되는 곳은 종각(1호선), 시청(1·2호선), 경복궁(3호선), 안국(3호선), 광화문(5호선) 등이다. 집회를 서울 도심에서 강행할 경우, 경찰의 교통 통제 구간과 겹치는 버스 노선의 임시 우회도 계획 중이다.

용인세브란스병원 의사 코로나19 확진…응급실·수술실 운영중단 #KBS 뉴스 #KBS 

고문 수준의 폭행을 당해 척추가 마비되는 등 위중한 상태로 병원에 옮겨졌지만, 결국 세상을 떠났습니다.

전교조 죽이기에 나섰던 박근혜 정부가 '노조아님' 통보를 내린 게 2013년 10월입니다. 해직당한 34명과 전교조가 제자리로 돌아가는데 만 7년이 걸렸습니다. 긴 시간을 법외노조로 보내야했던 전교조 이야기를 뉴스타파 목격자들 카메라에 담았습니다.

5년간 연인 관계로 지내던 남자가 이미 결혼 생활을 하고 있고, 자녀도 있다는 것을 알게되자 그간의 일들을 폭로하는 글을 인터넷에 올렸다가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합당한 사과가 없을 시 후속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추 장관은 30일 아침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정치 공세의 성격이 짙은 고소 고발로 국론을 분열시키고, 국력(공권력)을 소모한 사건”이라며 “제보자의 일방적인 주장을 단지 정쟁의 도구로 삼은 세력들은 엄중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했다.

어제 2명이 새로 확진된 서울 도봉구의 한 정신과 전문병원에서 입원환자 28명이 추가 확진돼 방역 당국이 병원 전체에 격리 조치를 내렸습니다.

문 대통령 “평범하고 소중한 날 꼭 돌아올 것…행복한 추석 보내길” #KBS 뉴스 #KBS 

1호선 종각역, 1·2호선 시청역, 3호선인 경복궁역과 안국역, 5호선 광화문역 등 6곳입니다.

Loading
Loading